강릉시, 사회적거리두기 14일 0시 기준 2단계 하향

가 -가 +

1

김남권
기사입력 2020-09-13

▲ 5일 강릉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강릉 #13번 확진자가 다녀간 동아사우나헬스 시설 접촉자들이 검체 채취를 하고있다     ©

 

 

강릉시는 9월 14일 0시부터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에서 2단계로 변경시행 한다.

 

이번 2단계 변경시행은 대량 확진자가 우려되었던 헬스장・사우나 시설 확진환자로 인한 추가 감염자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음에 따라 당초 예정대로 14일부터 20일까지 2단계로 변경하기로 하였다.

 

이로써 관내 12종의 고위험시설에 대하여 ‘집합금지’에서 ‘집합제한(방역수칙 준수 의무화)’으로 변경되었고,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에서는 고위험시설로 관리되었던 헬스장・사우나, 실내체육시설은 다중이용시설로 구분되어 집합제한(방역수칙 준수 의무화)으로 변경되었다.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 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조치와는 상관없이 계속될 예정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고위험시설(12종)과 다중이용시설(12종)에 QR코드를 의무적으로 사용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할 것을 강조하였고, 음식점에 가림막 설치와 포장・배달 영업 등을 권장하였다. 또한, 모든 강릉시민에게는 ‘마스크 쓰기, 자주 손씻기, 2M 거리두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다시 한번 당부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강릉사람 20/09/13 [12:48]
2단계나 2.5나 강릉시는 서울과 달리 사우나 포함된거 빼고는 차이가 없던데요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줌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