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삼보에너지 지역주민과 2차면담 영상

가 -가 +

김남권
기사입력 2012-12-06


 

강릉시 입암동 연탄공장 건립과 관련하여 지역 주민들의 반대가 거센 가운데, 지난6일 두산동 학동 마을회관에서 반대위원회 주민들과 (주)삼보에너지 실 운영자인 태백 칠표연탄 정연록 대표가 직접 방문하여 합의점 도출을 위한 2차 면담을 갖고 토론을 벌였다.
 
그러나 서로간의 확고한 입장 차이만 확인한 채 아무런 소득 없이 끝났다. 한편 이 면담이 끝난 직후 (주)삼보에너지측 핵심 관계자 박모씨는 강릉시에 행정소송을 통하여서라도 연탄공장 건립을 끝까지 추진할 것임을 밝혀 강릉시의 대응이 주목된다.

김남권기자 gorby@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줌뉴스. All rights reserved.